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브리핑] 한나라·민주당, 법안 처리 위해 18일 원포인트 국회 열기로

한나라당과 민주당은 8일 2월 국회에서 통과시키지 못한 법안들을 처리하기 위해 18일 하루 ‘원 포인트’ 국회를 열기로 합의했다. 한나라당 김정훈·민주당 우윤근 원내수석 부대표는 이날 전화 협의를 하고 2월 국회에서 법사위를 통과했으나 본회의에 상정되지 못한 법안 등 50여 건의 민생법안을 18일 본회의에서 일괄 처리키로 했다. ▶제2의 ‘용산참사’를 막기 위해 재개발제도를 개선하는 도시·주거환경정비법 ▶임대주택을 실수요자 중심으로 공급하는 보금자리주택법 ▶공통주택 분양가상한제를 폐지해 외자 유치를 촉진하는 주택법 개정안 등이 대상이다. 여야는 2월 국회 마지막 날인 지난 2일 학교체육법안 부결에 반발한 민주당이 집단 퇴장하고, 한나라당이 의결정족수를 채우지 못하는 바람에 69건의 처리예정 법안 가운데 39건을 처리하지 못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