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일봉부녀회-농협 빨래봉사

천안시 일봉동 부녀회 박복순 회장(왼쪽 둘째)과 농협중앙회 봉명지점 최종철 지점장(오른쪽 둘째)이 무의탁노인 빨래봉사를 위한 협약을 맺고 있다. [천안시 제공]
천안시 동남구 일봉동 부녀회와 농협중앙회 봉명지점은 지난 5일 빨래 봉사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신체적·경제적 어려움으로 빨래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의 무의탁 노인과 저소득층 주민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체결로 농협 봉명지점은 세탁기 1대를 기증하고 세제 등의 지원을 맡고 부녀회는 빨랫감 수거와 세탁을 거쳐 전달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일봉동 김응택 담당은 “부녀회와 농협이 힘을 모아 빨래봉사에 나서 훈훈함을 전해주고 있다”며 “협약을 통해 지역에 거주하는 무의탁 노인 등 100여 명의 주민에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신진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