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자유선진당 대변인에 지상욱씨

자유선진당은 11일 지상욱(45·사진) 이회창 총재 공보특보를 신임 대변인으로 임명했다. 기존의 박선영·이명수 대변인과 함께 3인 공동 대변인 체제다.

탤런트 심은하씨의 남편인 지 대변인은 이 총재가 2002년 대선에서 패배하고 미국에 머물 때부터 이 총재를 보좌했으며 2008년 선진당 초대 대변인을 맡았었다. 당내에선 6월 지방선거에 지 대변인이 서울시장 선거에 출마할 가능성이 있다는 얘기가 돈다.

백일현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