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광주 초등1·2년생 올해부터 무상급식

광주시교육청은 12일 “올해부터 초등학교 1·2학년의 무상급식을 실시하고, 매년 1개 학년씩 확대해 2014년에는 전체 초등학생에게 무상 급식하겠다”고 말했다.



매년 1개 학년씩 확대, 2014년 전체 학생에

시 교육청은 올해 126억5000만원을 들여 초등학교 1·2학년 3만5000여명에게 무상 급식을 한다. 이어 내년에는 3학년, 2012년에는 4학년, 2013년에는 5학년, 2014년에는 6학년까지 무상급식을 확대할 계획이다. 전체 초등학생 12만3000여명에게 무상 급식할 경우 매년 360여 억 원의 예산이 들 것으로 추정된다.



현재 일부 농어촌 지역에서 초등학생 전체 무상급식이 이뤄지고 있으나 광역단위에서 전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무상급식을 실시하는 곳은 없다.



시 교육청은 또 올해부터 전체 초등학생의 학습준비물을 무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예산 41억 원을 확보했으며, 학생 1인당 연간 3만5000원이 지원된다. 이는 전국 16개 시·도 교육청의 학습 준비물 평균 지원액보다 1만5000원 많다.



도화지·색종이·삼각자 등 기본 준비물과 리코더 같은 개인악기도 무상으로 지원된다. 연필·공책·지우개 같은 학용품은 제외된다.장문수 광주시교육청 예산팀장은 “학생중심 교육에 중점을 맞춰 올해 예산운용 계획을 짰다”고 말했다.



천창환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