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10년 졸업예정자 '평균 이정도 스펙'

2010년 2월 졸업예정자들의 평균 ‘취업 스펙’은 어느 정도나 될까.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4년제 대학 2010년 2월 졸업예정자 2483명의 입사지원서를 분석한 결과 ‘학점’은 4.5점 만점에 ‘3.62점’, ‘토익점수’는 769점, ‘해외연수 경험’은 37.7%인 것으로 나타났다. ‘학점’의 경우 ‘3.5이상 4.0미만’을 받은 졸업예정자가 53.6%로 가장 많았고 이어 ‘3.0이상 3.5미만’(27.8%), ‘4.0이상 4.5이하’(16.4%), ‘2.5이상 3.0미만’(2.7%), ‘2.0이상 2.5미만’(0.6%) 순이었다.



‘토익점수’는 700점대 보유자가 37.3%로 가장 많았으며 ‘800점대’(28.2%), ‘600점대’(14.1%), ‘900점대’(9.2%), ‘500점대’(7.9%), ‘500점 미만’(3.2%) 순이었다. ‘해외연수’ 경험을 한 국가로는 ‘호주’(8.5%)가 가장 많았다. ‘필리핀’(7.3%), ‘미국’(5.8%), ‘캐나다’(5.0%), ‘영국’(2.2%), ‘일본’(2.1%), ‘중국’(1.9%), ‘뉴질랜드’(1.6%), ‘인도’(0.4%)가 뒤를 이었다.



한편 ‘희망연봉’은 ‘면접 후 결정하겠다’는 사람이 ‘31.7%’로 가장 많았다. ‘2200~2400만원’이 14.5%로 뒤를 이었고 ‘2000~2200만원’(12.6%), ‘2400~2600만원’(12.3%), ‘1800~2000’(9.2%), ‘2600~2800만원’(5.8%), ‘1600~1800만원’(3.7%), ‘2800~3000만원’(3.1%) 순으로 나타났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