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연말연시 제주 관광객 몰린다

연말 연시 제주도가 관광객으로 북적이고 있다. 제주도관광협회는 연말연시 연휴 기간인 이달 31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7만3000여명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29일 밝혔다. 지난해 6만8000여명에 비해 7.3%가 증가한 수치다.



내일부터 나흘간 7만명 넘을 듯

관광협회는 이번 연휴 동안 가족 중심의 개별 휴양과 ‘올레’코스 걷기여행, 겨울등반, 골프 등 레저 관광객이 주류를 이룰 것으로 내다봤다. 관광객이 몰리면서 항공·숙박업계도 반짝 호황을 누리고 있다.



현재 연휴기간 중 운행하는 580편의 항공기가 70%의 예약률을 보이고 있고, 중문단지 특급호텔 등 관광호텔은 60~95%의 예약률을 보이고 있다. 렌터카 업계도 이 기간 중 90%의 가동률을 보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양성철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