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화려한 질주 … 설원위 패션을 뽐내게 하라

하얀 설원위의 질주…본격적인 스키·보드 시즌이 다가왔다. 스키장은 높은산에 위치해 보온에 철저한 의류와 함께 흰눈위에 잘 어울리는 패션너블한 디자인으로 자기를 마음껏 뽐낼수 있는 또하나의 패션 경연장이다. ‘겨울스포츠의 꽃’ 스키장에서 눈에 띄는 사람이 있다면 바로 당신이다. 물론 철저한 준비를 갖춘뒤에 얻는 영예이긴 하지만…

◆올 겨울 스키·보드복 트렌드=올 시즌 스키·보드복의 키워드는 화사함·다양성·실용성이다. 일상의 스트레스를 설원에서 신나게 날려버리고자 하는 마음처럼 남녀노소 불문하고 패션도 작년에 비해 디자인이 눈에 띄게 화사하고 선이 뚜렸해졌다. 또한 전문가 못지않은 실력을 뽐내는 마니아들이 늘어나고 있는데 따른 부상의 위험성을 고려해 활동성과 안정성 두 가지를 만족시켜야 하는 기능적 측면도 한층 강화됐다.

때문에 올해 스키·보드복들은 고 기능성과 함께 가볍고 자연스러운 실루엣의 디자인이 주를 이루고 있다. 특히 보드복의 경우 캐주얼한 느낌이 강조돼 일상에서 아우터로도 착용할 수 있도록 하는 등 한 벌을 구입해도 다양하게 입을 수 있도록 실용성이 강조된 것이 특징이다. 기존에는 여성은 몸매를 그대로 드러낼 수 있는 슬림한 핏을, 남성은 한층 넉넉한 사이즈의 힙합 스타일을 선호했다면 근래에는 스노보드복이 정형화되지 않고 프리 스타일로 연출하는 것이 대세다.



◆화사하고 다양한 디자인=올 해에는 스키복과 보드복 모두 패션성이 한층 강화돼 디자인이 매우 다양하고 화사해진 것이 특징이다. 컬럼비아 관계자는 "올 시즌에는 그라데이션과 컬러블럭의 믹스, 서로 다른 원단의 조화 등 믹스매치가 주를 이루며 형광 및 파스텔톤 등 화려한 칼라가 주를 이룰 전망이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올 시즌에는 세련되면서도 화사한 느낌을 주는 디자인이 주를 이룬다. 특히 보드복은 올 가을겨울 시즌 패션 전반의 유행코드인 체크나 스트라이프 패턴을 변형한 디자인과함께 군복의 얼룩덜룩한 무늬를 연상시키는 카무플라주 (camouflage) 패턴도 많이 사용돼 과거에 비해 확연히 트렌디해 졌다. 이렇게 캐주얼한 디자인의 보드 재킷은 스키장을 떠난 일상에서는 아우터로 착용할 수 있어 실용적이다.

스키복은 보드복에 비해 흰색이나 시원하고 밝은 블루·보라색 등의 유행 색상에서부터 화사함을 강조했다. 여기에 은은한 광택 소재와 셔링(주름) 기법과 퍼 트리밍(털장식)을 사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강조했다. 남성용은 절개선이나 가죽 패치 등으로 포인트를 주는 등 전문가적인 느낌을 강조한 디자인이 주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여성용은 벨트 장식이나 셔링 기법으로 여성스러움을 더했다.

◆고기능성 접목, 가벼운 디자인=스키와 보드를 제대로 즐기기 위해서는 넘어졌을 때 눈으로 인해 젖는 것을 방지하는 방수성· 찬바람을 막아주는 방풍성· 땀을 신속히 배출하는 투습성·따뜻한 체온을 유지시켜 주는 보온성과 활동에 불편이 없도록 하는 탄력성이 좋은 소재를 사용한 제품을 골라야 한다.

보온소재는 가능한 많은 공기층을 함유해야 하는데 초극세사 섬유로 구성돼 가볍고 보온성이 매우 우수한 씬슐레이트(thinsulate)와 주위온도반응 소재로 불리며 특정 온도를 기억해 그 온도 이하로 떨어지면 수분침투를 막아 보온성을 극대화 시켜주는 디아플랙스(Diaplex) 소재가 주종을 이루고 있다. 또 자외선 차단과 뛰어난 방수·발수·방풍 효과를 내는 다양한 기능성 소재들도 선보이고 있다. 남녀를 불문하고 날씬해 보이고 싶어하는 마음에는 변함 없기에 슬림핏 디자인의 인기는 지속될 전망이다.

이정구 객원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