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아우디 신차 라인업 강화 "내년 6800대 판매 목표"

아우디 코리아가 내년 다양한 라인업의 신차를 통해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아우디 코리아는 16일 "내년 판매 목표를 6800여대로 확정했다"면서 "'프레스티지 다이나믹'의 브랜드 특성을 살려 풍성한 라인업으로 소비자들을 공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우디 코리아는 올해 A3, A4, A5, A6, Q5, TTS, Q7, S4, R8 등 신 모델을 지속적으로 출시, 지난해(4441대) 대비 44% 늘어난 6374대(11월 현재)를 판매하는 기염을 토했다. 글로벌 경기 침체에 따른 수입차 시장 규모가 감소함에도 불구하고 거둔 실적이다. 회사 측은 "이같은 수치는 업계 성장률 최고 기록"이라고 전했다.

올해 아이디 코리아의 주 모델은 세 가지로 좁혀진다. A5의 카브리올레 모델을 시작으로 최고급 프레스티지 세단 뉴 A8, 스포츠카 R8에 오픈탑을 장착한 뉴 R8 스파이더 등이다. '뉴 A5 카브리올레'는 쿠페형 모델 A4의 오픈탑 모델로 진보적인 디자인에 상시 4륜구동 시스템(quattro), 다양한 편의장치 등의 기능을 갖췄다. '뉴 A8'은 아우디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로 경량의 알루미늄 차체와 상시 4륜구동 콰트로를 채용했다. 아울러 고효율 엔진, 향상된 멀티미디어 환경(MMI), 새로운 운전자 어시스트 시스템 등 동급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프레스티지 세단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뉴 R8 스파이더(사진)'는 미드십 스포츠카 R8의 오픈탑 모델로 525마력의 V10 엔진, 경량 알루미늄 차체, 상시 4륜구동 콰트로 등을 갖춘 고성능 스포츠카다.

마케팅과 애프터서비스(A/S)도 확대한다. '제6회 아우디 콰트로컵 골프대회' '2010 아우디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등 행사 협찬을 통해 브랜드 홍보를 강화한다. 딜러 네트워크도 더욱 확대해 고객 접근성 및 만족도를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이재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