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진] 인연을 만드는 다리에서…





서귀포항과 새섬을 잇는 새연교(‘새로운 인연을 만드는 다리’라는 뜻)에서 3일 하용준(34·서귀포시 안덕면)씨와 중국인 한원양(31)씨가 박영부 서귀포시장의 주례로 결혼식을 올렸다.



프리랜서 김영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