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야한 웨딩드레스 사진에 네티즌들 북적



러시아의 한 신부가 입은 웨딩드레스가 해외 네티즌들의 입방아에 올랐다.

25일(현지시간) 텔레그래프 인터넷판은 이 여성이 결혼식 때 입은 야한 웨딩드레스가 인터넷 블로그 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웨디네이터(Wedinator)라는 블로그에 처음 게재된 이 사진은 가슴이 훤히 들어나 있다.

이 사진이 블로그에 오르자 수 백명의 블로거들이 퍼갔고 삽시간에 웹 상에 퍼지면서 촌평이 쏟아졌다.

한 블로거는 '방탕한 웨딩드레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들도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퇴색시켰다"고 평가했다. 이밖에 "아름다운 커플"이라고 비꼬는 댓글도 달렸다.

웨디네이터는 지난 2월부터 시작된 블로그로 신부가 신랑 친구랑 바람 피우는 장면을 내걸어 화제가 된 바 있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