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위례신도시, 문정 법조타운 호재 ‘더블 역세권’도 눈길 끄네

KT는 서울 송파구 가락동 자사부지에 송파웰츠타워(조감도) 오피스텔 178실을 분양한다. 지하 5층~지상 15층 1개 동, 전용면적 38~57㎡로 8개 타입이다. 시공사는 KCC건설이다.



서울 송파웰츠타워

지하철 8호선 가락시장역이 걸어서 5분, 2010년에 개통될 3호선 경찰병원역(가칭)이 걸어서 2~3분거리인 역세권이다.



사업지가 들어서는 송파구에는 도시계획·재개발·재건축 등 총 21개의 개발계획이 추진 중이며 위례신도시와 문정 법조타운, 동남권 유통단지 등 개발 호재에 따른 수혜를 직접적으로 누릴 것으로 예상된다.



분양가는 KT가 자사 부지에 시행해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3.3㎡당 870만원대다.



최근 오피스텔은 전용 85m²이하까지 바닥 난방이 허용되는 규제 완화와 함께 주택담보대출(DTI) 규제 대상에서 제외되는 등 각종 부동산 규제에서 벗어남에 따라 투자 상품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송파 웰츠타워 분양 관계자는 “믿을 수 있는 KT가 시행한 데다 더블 역세권에 수요층이 두터운 오피스·오피스텔 밀집지역에 있다”며 “전세난과 함께 1~2인의 소규모 가구가 늘어나면서 입지가 좋은 역세권 오피스텔은 실수요자뿐 아니라 투자자들의 관심도 끈다”고 말했다.



견본주택은 지하철2호선 잠실역 송파구청 옆에 마련돼 있다. 총 8개 타입의 평면 중 A타입(전용면적 39.49㎡)과 C타입(전용면적 38.45㎡) 2개의 평면이 전시돼 있다.



방문객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단지 및 세대모형도, 단지배치 모형도 등도 갖춰져 있다. 업체 측은 카페테리어를 설치해 방문객들에게 무료로 음료를 제공한다. 분양 문의 1577-5998.



임정옥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