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상벽 “생방송 출연자 잠적해 아찔"

방송인 이상벽이 KBS 아나운서 재직 시절 진행했던 생방송 프로그램에 출연자가 나오지 않아 진땀을 흘린 사연을 전했다.



이상벽은 19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 "'아침마당'프로그램에서 연상·연하 부부의 문제를 다루기로 결정하고 방송 전날 출연자를 점검했다"며 "강원도에 사는 부부가 있었는데 '당일 스튜디오로 가겠다'고 고집하더라"고 말했다.



그는 "이 부부는 방송 당일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며 "당시 엄앵란 씨가 고정출연하고 있었다. 엄씨 역시 연상연하 부부에 속해 신성일에게 급히 전화를 했지만 '전라도에 있다고 하더라'"며 난감했던 상황을 떠올렸다.



결국 이날 방송은 방청객 중 급하게 섭외를 해 연상연하 부부 3쌍의 이야기를 듣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이상벽은 "이들의 사연에 공감한 시청자들의 전화도 이어졌다"며 "신기하게도 이날 방송이 시청률 1위를 했다"며 고 전했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