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가장 많이 이용하는 인터넷 서비스는?

'정보기술(IT) 강국'으로 불리는 한국의 네티즌들은 인터넷에서 어떤 서비스를 많이 이용할까.



11일 리서치 전문 기관 메트릭스가 인터넷 탄생 40주년을 기념해 인터넷 이용 조사 패널자 1만2500명을 대상으로 라이프 스타일을 분석한 결과, 커뮤니티를 가장 많이 이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커뮤니티 서비스는 2009년 기준 전체 이용량(페이지뷰 기준)의 16.7%를 차지했다. 주 이용층으로 여성의 비중이 높았다. 15~19세 연령층이 많아 상대적으로 이들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이어 쇼핑(8%), 뉴스(7.5%), 검색(5.0%) 순으로 이용량이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뚜렷한 차이가 나타났다. 10대 후반은 커뮤니티, 20대는 엔터테인먼트 및 구인·구직, 30대는 뉴스와 금융, 40대 이상은 교육 서비스를 각각 즐겨 찾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10대는 커뮤니티 및 검색 분야 이용량이 모든 연령층 중에서 가장 높았다. 특히 10대 후반의 점유율이 지난 2006년 25.9%에서 올해 34.6%로 약 10% 가량 늘어날 정도였다. 블로그, 미니홈피 운영 등에서도 활발하다. 이들은 마이크로블로그인 미투데이 이용량 점유율에서 지난 9월 기준으로 18.4%로 차지해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20대는 엔터테인먼트 및 취업에 대한 관심도가 많았다. 특히 20대 초반 네티즌의 영화 분야 이용률은 36.2%로 압도적이었다. 30대는 뉴스, 쇼핑, 금융 분야 등에서 활발한 이용 경향을 보였다. 특히 쇼핑 분야에서는 40.5%, 금융 분야에서는 36.9%의 높은 점유율을 기록했다. 인터넷을 통한 다양한 소비 및 재정 관리를 일상적으로 경험하는 습성을 나타냈다.



40대 이후는 교육 분야가 높았다. 이용량 점유율이 54.4%로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자녀 교육에 대한 관심이 가장 큰 연령층이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올해에는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49.4%의 높은 점유율을 보여, 장년 이후 인터넷을 통해 새로운 삶의 즐거움을 찾는 모습도 보였다.



이재설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