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칠레 ‘싱글맘’ 대통령 신화

칠레의 바첼레트 대통령이 퇴임 4개월을 앞두고 지지율 80%를 기록했다. 90년 민주화 이후 가장 높은 것이다. 보육원을 3500곳 늘리고 금융위기 속에서 재정을 튼튼히 해 신뢰를 얻었다.

구독신청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