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홍준표, 100분 토론 하차설 손석희에“좀 깎아주지 그래요”

MBC ‘100분 토론’ MC 하차설이 나돌고 있는 손석희 성신여대 교수가 라디오 생방송 도중 한나라당 홍준표 의원의 갑작스런 발언에 당황스러운 반응을 보였다.



홍준표 의원은 13일 오전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손 교수와 병역법 관련 이야기를 나누기 전 “손 교수 ‘100분 토론’ 그만둔다면서요?”라고 느닷없이 물었다.



손 교수가 갑작스런 질문에 말을 잇지 못하자 홍 의원은 “고액 출연료 때문에 그만 둔다고 하던데, 좀 깎아주지 그래요. 깎아주면 말이 없을 텐데”라고 하자 손 교수는 “지금 말씀드릴 상황은 아닌 것 같은데요”라며 즉답을 피했다.



하지만 홍 의원이 “그게 화제가 되고 있어 말하는 건데 (출연료) 깎아 주세요”라며 재차 요구하자 손 교수는 “그 문제는 보기에 따라 다른 것 같아서요. 알겠습니다. 절 당황시키네요”라고 말하며 말문을 돌렸다.



손교수의 ‘100분 토론’ 하차 소식이 알려진 뒤 본인이 이 문제에 대해 직접 언급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손 교수는 자신의 하차설에 대해 일단 공식 반응을 내놓지 않고 있다. “회사 측 입장을 따르겠다”는 입장이다.



MBC 일각에서는 경영난과 경비 절감 차원에서 ‘고액의 출연료’를 지급하고 있다고 판단한 손석희 교수의 ‘100분 토론’ 진행 하차를 염두해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MBC나 손석희 교수 모두 공식 입장 표명을 자제하고 있다.



MBC 노조는 12일 발표한 성명에서“제작비 절감의 이유로 ‘100분 토론’의 진행자를 교체하는 것은 말도 안된다”고 밝혔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