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석연휴 진료 문의 전화 129나 1339로

보건복지가족부는 추석 연휴(2~4일) 동안 전국 시·군·구에서 이용할 수 있는 신종 플루 치료 가능 병원, 응급환자 비상의료기관·약국을 콜센터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한다.



응급의료정보센터(1339)·보건복지콜센터(129)는 24시간, 건강보험공단 콜센터(1577-1000)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응급의료정보센터를 통하면 응급환자 기본 처치법을 알 수 있으며, 의사와 상담할 수도 있다. 복지부(www.mw.go.kr), 질병관리본부(www.cdc.go.kr), 각 시·도, 시·군·구 홈페이지에서는 지역별·일자별·시간대별로 이용 가능한 비상진료체계 현황을 확인할 수 있다.



복지부는 “연휴 동안 하루 평균 4260개 의료기관(이 중 739곳은 24시간 운영)과 6070개 당번 약국이 문을 열고, 전국 453개 모든 응급의료기관에서 신종 플루 치료를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또 “치료거점병원이 아닌 108개 응급의료기관에 항바이러스제를 비치했다”고 덧붙였다.



복지부는 ▶발열·기침 등 신종 플루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을 것 ▶의심 증세가 있거나 고위험군의 귀성 자제 ▶손 씻기, 기침예절 준수, 충분한 휴식과 균형 잡힌 식사 ▶고향 어르신 건강 확인 및 신종 플루 정보 제공 등 추석연휴 신종 플루 예방 요령을 당부했다. 



안혜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