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프랑스 의회, 모델 사진 수정 금지법 제출

프랑스 의회가 포토샵 기법으로 모델 사진을 미화하는 행위에 대해 제동을 걸고 나섰다.

21일(현지시각) 로이터 통신은 프랑스 의회 정치인 51명이 여성 모델의 사진을 수정해 사용할 수 없도록 하는 ‘모델 사진 수정 금지 법안’ 을 제출했다고 보도했다.

이 법을 발의한 UMP당(여당) 발레리 보이여 의원 외 50명은 미디어에서 더 이상 여성들의 왜곡된 이미지를 만들 수 없도록 하는 것이 이 법의 목적이라고 밝혔다.

보이여 의원은 "실제로는 존재하지 않는 사람들을 실제라고 믿게 만드는 사진들이 있다"며 “이러한 사진들이 여성의 미에 대한 비현실적인 기준을 만든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그 기준이 여성들에게 심리적인 문제를 일으키고 특히 섭식 장애 같은 신체적 손상을 입힌다”고 했다.

법안에서는 예술 사진, 언론 사진, 정치 캠페인, 모든 종류의 광고 사진 등을 적용시켰다. 이 법안이 통과되면 위반시 3만 7500유로(한화 약 6600만원) 또는 광고 비용의 50%를 벌금으로 내야 한다.

박소희 조인스닷컴 인턴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