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스카이, 명품폰 ‘에스·티·듀퐁폰’ 출시

스카이(대표 박병엽)가 세계적인 명품 브랜드 회사 에스.티.듀퐁(S.T. Dupont)과 제휴를 맺고 '듀퐁폰(IM-U510LE)'을 본격 출시한다.

듀퐁폰은 SK텔레콤 전용으로 출시하는 2세대(2G) 풀터치스크린폰으로 명품 브랜드와 제휴해 선보이는 제품이다. 듀퐁 브랜드의 주요 특징을 살린 디자인과 고유 문형(무늬와 모양), 소리까지 제품에 적용했다.



디자인 측면에서는 라이터 뚜껑을 여는 방식인 푸쉬업(Push-Up) 방식과 듀퐁의 대표적인 아이콘인 다이아몬드 헤드 모티브를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듀퐁 라이터 고유의 ‘클링 사운드(Cling Sound)’까지 구현해 실질적인 1등 명품폰으로 거듭나겠다는 각오다. 제품 상단 부분은 18K 금으로 장식했고 측면은 금장을 입혀 금은 세공기술에 일가견을 가진 듀퐁의 세련된 감각을 표현했다.

137년 전통의 에스.티.듀퐁은 1872년 파리에서 시작해 프랑스의 대표 명품으로 자리매김한 럭셔리 브랜드다. 상단 뚜껑을 열 때 ‘퐁’ 하고 나는 ‘클링 사운드’(Cling Sound) 라이터로 널리 알려진 명품 브랜드이기도 하다. 현재 전 세계 70% 럭셔리 라이터 시장을 점유하고 있으며 가방, 지갑, 펜, 의류, 시계 등 다양한 제품 라인을 보유하고 있어 최상위 남성들에게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브랜드다.

프랑스 대통령 니콜라 사르코지가 에스.티.듀퐁 마니아로 알려져 있으며 알프레도 히치콕, 넬슨 만델라와 같은 전 세계 유명인사 및 성공한 비즈니즈맨들이 주로 사용하고 있다.

이번 ‘듀퐁폰’의 탄생은 듀퐁의 ‘미적 감각’과 스카이의 ‘기술’이 만났다는데 의미를 두고 있다. 제품은 남성들을 위한 명품폰인 만큼 전용 가죽 케이스와 차량용 충전기, 데이터 케이블 등을 기본 액세서리로 제공하고 최신 트렌드를 즐길 수 있는 기능도 풍성하게 담았다.

스카이는 SKT 레저 전용 서비스를 휴대폰에 적용해 조깅, 골프, 등산 등 ‘듀퐁폰’의 타깃인 30대 남성의 생활에 맞는 맞춤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 사진의 GPS 위치 정보를 삽입해 언제 어디서 사진을 찍었는지 확인 할 수 있는 지오 태깅(Geo Tagging) 기능과 T map내비게이션도 제공한다.

이밖에 7.62cm(3인치) 대화면 LCD를 통해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활용할 수 있고 지상파DMB, 300만 화소 카메라, GPS촬영, SKY네온, 블루투스, 3개 국어(영어, 중국어, 일본어) 전자사전 등 다양한 기능을 탑재했다.

스카이 국내마케팅본부장 이용준 상무는 “듀퐁폰은 에스. 티. 듀퐁의 ‘프렌치 엘레강스’의 명성에 부응할 만큼 듀퐁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잘 담아냈다"며 "남자의 로망과 남성들의 스타일을 완성해 주는 또 다른 명품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시는 10월 중순이고 가격은 미정이다. 18K 금장 장식을 사용하지 않은 모델의 가격은 60만원대 후반(출고가 기준)이고 출시는 오는 25일 전후다.

김진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