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北, 노무현 전대통령 서거 보도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24일 노무현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하루만에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이날 '전 남조선대통령 노무현 사망'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보도에 의하면 전 남조선 대통령 노무현이 5월 23일 오전에 사망했다고 한다"며 "내외신들은 그의 사망동기를 검찰의 압박수사에 의한 심리적 부담과 연관시켜 보도하고 있다"고만 짤막하게 전했다. 투신 자살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북한이 노 전 대통령의 서거 소식을 하루만에 보도한 것은 속보 개념에 무딘 평소의 보도 행태로 미뤄볼 때 신속한 편이다. 노 전 대통령이 2007년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2차 남북정상회담을 갖고, 10.4공동선언을 발표하고, 남북한 화해·협력에 기여한 점을 감안한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정주영 전 현대그룹 회장과 정몽헌 전 현대아산 회장의 별세 때에도 신속한 보도와 함께 조전을 보냈던 것과 같은 맥락으로 볼 수 있다.

북한은 2001년 3월21일 정주영 회장이 별세했을 때에는 다음날 김정일 국방위원장 명의로 유가족에 조전을 보냈고, 중앙통신은 이틀 뒤인 3월23일 김 위원장의 조전 발송 소식을 전했다.

또 2003년 8월4일 정몽헌 회장이 별세했을 때에는 다음날 아태평화위와 민경련 등 관련 기관들이 유가족과 현대아산측에 조전을 보냈고, 중앙통신도 당일 이 소식을 전했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