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통심의위원 9명 구성

임채정 국회의장은 방송통신위원회 산하 민간 독립기구인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위원 9명 가운데 국회의장 몫으로 손태규 단국대 언론영상학부 교수, 엄주웅 전 스카이라이프 상무, 정종섭 서울대 법대 교수 등 세 명을 추천했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방송통신심의위 구성이 마무리 됐다. 이에 앞서 대통령 몫의 심의위원으로 박명진 서울대 교수, 박정호 고려대 교수, 박천일 숙명여대 교수가 지명됐으며, 국회 방송통신특위는 백미숙 서울대 교수, 이윤덕 정보통신연구진흥원 전문위원, 김규칠 동국대 겸임교수를 추천했다.


이상복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