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평양의4김회담>3.蘇,김일성에 신문보도 일일이 지시

◇1948년4월9일 〈소련군 극동(極東)사령관 비루소프 암호전문〉앞으로 조선에 대한 모든 지시는 나를 거쳐야 한다고 스티코프동지에게 전하라.그는 나의 정치부관이지 소련대표가 아니다.

○북조선에 스탈린의 초상화가 너무 많다(레베데프 지적).

本社 현대사연구소 蘇군정 정치사령관 레베데프 비망록 입수

◇4월12일 〈스티코프 전문〉김일성에게 아래와 같은 신문보도문을 전달하라.

북조선 정당과 사회단체의 요청에 의하여 북조선 주둔 소련군사령부는 북조선의 민주정당과 사회단체 초청으로 평양에서 개최되는남북연석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입북하는 남조선의 정당.사회단체들의 입북을 방해하지 않겠다고 성명했다.

○4월12일 현재 평양도착.

△백남운(白南雲.근로인민당부위원장)과 비서 2명△나승규(羅承圭.민중동맹조직부장)△홍남표(洪南杓.남로당 중앙위원)△허성택(許成澤.조선노동조합전국평의회 의장)등 2명△민중구락부 2명△전국농민총연맹 1명.

〈스티코프(오전6시)와 둔킨(외무부 고문.오전4시)지시〉 김일성은 김구의 요청에 의해 회의가 연기됐다고 보도하고 대표단이도착하면 순차적으로 맞이할 것.회의에서▲조선인민과▲소.미정부에보내는 두개의 간단한 호소문을 채택할 것.

◇4월14일 〈스티코프와 협의.오후7시〉 ▲입북한 정당대표들의 명단을 보도할 것인지-남조선 사람들과 협의하라 ▲그들의 사진은-회의에서 논의하라 ▲신문에 공개.비공개 대상자는-해당자들이 결정하되 나의 재가를 받을 것 ▲김원봉(金元鳳.조선인민공화당 당수)의 공개 또는 비공개 여부-본인과 상의,신중히 결정하고 나의 재가를 받을 것.

〈스티코프의 지시〉▲남조선 대표들이 사전에 연설을 준비토록 그 내용을 지도▲연설내용에 스탈린의 말을 인용▲회의에 대한 라디오방송 홍보를 계속.

◇4월15일 〈김일성에게〉▲인민회의 4월말 소집할 것▲인공기와 인민군기를 제작하되 붉은 색과 청색,흰색과 검은색(선과 악상징)을 배합하도록.

◇4월16일 미군정 하지에게서 전기요금협상에 관한 서한이 오지 않으면 김일성에게 4월20일부터 남조선에 대한 송전을 중단토록 지시.

◇4월17일 서울방송에 의하면 김구가 4월18일 출발한다고 성명했다.

〈김구의 기자회견문건〉 나는 이북에 가고 싶다.일부 사람들이나를 비판하고 있다.어떤 사람들은 내가 북조선에 잘못을 빌러 간다고 말하고 있다.그렇지 않다.결코 그러기 위해 가는게 아니다.나는 긴 편지를 쓸 수도 있다.그러나 이런 편지는 우선 외국인들의 손에 들어 갈 수가 있다.나는 한 핏줄인 동포들과 모국어로 이야기하러 간다.나의 방북은 내 신변에 큰 위험을 초래할 수 있으나 내가 조선인민을 위해 평생을 싸워왔기에 두렵지 않다.5월10일 내로 나를 암살하려는 것을 알고 있다.4월 18일에 우리는 떠난다.김규식은 1주 늦게 출발할 것이다.

〈스티코프의 지시.오후8시〉 ▲조선인민에게 보내는 호소문 내용에 혁명 논리와 투쟁 전략을 강조▲북조선 인민이 선택한 노선이 옳음을 간접적으로 표현▲남북인민들이 공동으로 투쟁하도록 유도▲제민주정당은 이승만(李承晩) 반대투쟁에 일치단결▲회의 참석자들이 남조선으로 돌아 갈 것이라는 허위정보를 계속 흘려 미군정과 남조선 당국이 혼란에 빠지도록 할 것▲남조선 대표와 상의해 신문에 진짜 이름이나 가명으로 발표할 것▲반동자와 미군간첩이 낄 수 있으니 자격심사위를 강화하여 진짜 이름은 꼭 알아둘것 . ◇4월19일 11시 김구의 출발정보에 따라 4월19~20일 지도자회의 개최여부 결정.김규식측 두 대리인이 도착해 어떤 문제에 대해서도 동의를 받았다고 라디오로 보도할 것.4월18~19일 밤에 김규식측의 두 대리인 평양도착.이들은『민족통일을 위해 유엔 의 후원을 받는 것은 민족자주독립 실현의 조건이다』는 연석회의에서 토의될 원칙적인 문제를 제의하고 다음과 같은 메모를 가지고 왔다.

▲어떠한 형태의 독재정치도 배격할 것▲사유재산제도를 인정하는국가를 건설할 것▲전국적 총선거를 통해 통일중앙정부를 수립할 것▲어떠한 외국에도 군사기지를 제공하지 말 것▲미.소군의 철수는 양군 당국이 조건.방법.기한을 협정하여 공포 할 것.

〈라디오로 방송할 것〉배성룡과 권태양 연락자들이 가지고 온 준비조건은 전적으로 해결되었다.기술적 조건이 요구되는 것이 모두 해결되었다.

○회의는 시작하되 신문엔 아직 발표하지 말라.소회의에 31명이 참석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