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손흥민 프리시즌 첫 경기 1골 2도움, 팀내 최고 평점

콜체스터와 친선 경기에서 활약한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콜체스터와 친선 경기에서 활약한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29)이 첫 프리시즌 경기에서 1골 2도움을 올렸다.
 

누누 산투 신임 감독에게 3-0 승리 안겨

손흥민은 22일(한국시각) 콜체스터 유나이티드(4부)와 원정 친선경기에 선발 출전해 45분을 뛰며 결승골과 도움 2개를 기록하며 토트넘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누누 산투 감독 부임후 토트넘의 첫 경기였던지난 18일 열린 레이턴 오리엔트(1-1 무)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국가대표팀 차출 이후 복귀한 상태라 휴식을 얻었다. 이번 경기에선 45분만 뛰었다. 그러나 팀의 모든 득점에 기여하며 산투 감독에게 첫 승리를 선물했다.
 
손흥민은 전반 11분 페널티 지역에서 스테번 베르흐베인이 준 패스를 받아 골망을 흔들었다. 3분 뒤에는 손흥민이 찬 코너킥을 루카스 모우라가 헤더로 마무리했다. 전반 38분에는 손흥민의 크로스를 델리 알리가 골료 연결했다. 영국 풋볼 런던은 손흥민에게 팀내 최고 평점인 9점을 매겼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