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尹 겨냥한 홍준표 "쇼핑몰 신상품도 흠집 있으면 반품"

국민의힘 홍준표 의원이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상품에 비유하며 "신상품이 배송되면 직접 보고 흠집이 있으면 반품을 하지 않느냐"라고 말했다.
 
국민의힘 복당한 홍준표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국민의힘에 복당한 홍준표 의원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6.24   zji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국민의힘 복당한 홍준표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국민의힘에 복당한 홍준표 의원이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1.6.24 zji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5일 홍 의원은 CBS라디오에서 "국정운영 능력과 도덕성 문제, 두 가지 검증과정을 거쳐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검찰총장이라는 법의 상징에 있었던 분이 등판도 하기 전에 20가지 정도의 비리 의혹이나 추문에 휩싸여 있다는 것, 그 자체가 문제"라고 지적했다. 
 
'꼰대 이미지'를 가지고 있다는 일각의 지적에 대해선 "바꾸고 있는 중"이라며 "국민들이 싫어하는 건 안 하도록 해야죠"라고 말했다.
 
최근 대선 출마 선언을 한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해서는 "꿩 잡는 매가 아니라 매에 잡히는 꿩이 돼버린 사람"이라고 평가했다.
 
자신의 국민의힘 복당이 미뤄진 것을 두고는 "갑자기 집안에 계모가 들어와서 맏아들을 쫓아냈다"면서 "쫓아낸 사람은 황교안 전 대표이고, 받아들이지 않았던 분은 김종인 전 위원장"이라고 말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