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얘들아 학교 가자~ 전면등교 다가오자 이 기업이 웃는다

백신 접종률 29.5%! 9월이면 접종률이 50%를 넘을 거라고 합니다. 서울대가 맨 먼저 총대를 메고 ‘2학기 전면 등교수업’을 발표한 소식 들으셨나요? 초중고등학교도 일일확진자 수가 1000명이 안 되면 2학기엔 전면등교한다는 교육부 발표도 20일 나왔고요. 유동인구가 매출과 직결되는 이 기업엔 희소식이죠. BGF리테일입니다.

셔터스톡

셔터스톡

·혼술·혼밥 트렌드+곰표맥주 인기로 수익성↑ 
·전면등교로 유동인구 늘면 실적 급등 예상 
·1위 사업자로서 재계약 경쟁에서 앞서 있어 
BGF리테일=CU편의점이죠. CU는 국내 점포수 1만4923점(2020년 말 기준), 점유율 1위(35%, 점포수 기준)!
 
편의점 업계는 코로나로 성장세가 주춤했죠. 사람들이 많이 나돌아 다녀야 편의점에 들를텐데, 유동인구가 확 줄었으니까요. BGF리테일 1분기 매출은 7.8% 늘었는데요, 신규 출점을 뺀 기존점만 계산하면 1년 전보다 0.2% 감소한 수준. 주택가 점포는 조금 매출이 늘었는데(+0.2%), 여행지나 대학교, 학원가에 있는 점포(특수입지)가 부진(-5.6%)했네요.
CU에서 판매하는 곰표밀맥주. BGF리테일 제공

CU에서 판매하는 곰표밀맥주. BGF리테일 제공

코로나 시국에 편의점을 먹여살린 건 혼밥·혼술족. 특히 술과 함께 가정간편식을 안주로 사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는데요. CU가 판매한 곰표밀맥주의 대 히트도 한몫한 듯? 전체 매출에서 담배(마진 작음) 비중이 줄고 간편식품(마진 큼) 비중이 늘면서 다행히 수익성은 UP
 
그럼 앞으로는? 업황이 살아나는 게 벌써 보입니다! 학교·공원·경기장 같은 특수입지 매출이 3월부터 증가세로 뚜렷하게 돌아섰기 때문이죠(1월 –26%→2월 –5.5%→3월 +22.1%). 날 풀리고 오랜 집콕에 지치면서 사람들이 다시 외출을 재개한 영향.
 
올 여름 휴가철, 국내여행 수요가 급증할 조짐인데요. 여행지 가면 편의점엔 꼭 들르게 되지 않나요? 게다가 2학기 초중고 전면 등교 수업까지. 학생들이 하교길에 편의점 들러 음료수, 아이스크림 사먹는 수요, 그거 꽤 됩니다. 2분기, 3분기로 갈수록 점점 더 편의점 실적이 좋아질 수밖에 없겠죠. 
경기도 가평에 있는 CU 편의점. 셔터스톡

경기도 가평에 있는 CU 편의점. 셔터스톡

편의점 업계는 5대 브랜드(CU, GS25,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이마트24) 체제입니다. 그 중에서도 CU에 주목하는 이유는 뭐냐. 지금이 편의점 업계가 재편 중인 아주 중요한 시기이기 때문입니다.
 
편의점은 보통 5년마다 프랜차이즈 계약을 맺어요. 2015~2017년 편의점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면서 이때 계약을 맺었던 점포들이 엄청 많았죠(2015년 2974개, 2016년 3617개, 2017년 4213개). 그 말은 곧 2020~2022년이 재계약 시즌이고, 업체들간 ‘점포 뺏기’ 경쟁에 불이 붙었단 뜻.

CU의 와인 매대. BGF리테일 제공

CU의 와인 매대. BGF리테일 제공

2018년 편의점 업계는 ‘근접 출점 자체 자율규제’를 내놨는데요. 이 때문에 신규출점을 예전처럼 늘리긴 어려운 상황. 집토끼(기존 점포)를 잘 지키느냐가 너무나 중요합니다.

 
재계약 시즌의 승자는 누가 될까요? 재계약 땐 대체로 브랜드가 강한 톱2(CU, GS25)로 쏠리는 경향이 있는데요. 현재로선 CU가 더 유력하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BGF리테일이 점주 지원책을 열심히 마련한 덕도 있지만, 라이벌 GS리테일이 ‘남혐 논란’ 등으로 삐끗한 것도 이유로 보입니다. 올해 점포수를 1000개 늘린다는 목표를 무난히 달성할 거란 전망. 
BGF리테일 자회사로는 BGF푸드, BGF로지스 등이 있는데요. 1분기엔 자회사들이 적자여서 실적을 깎아먹었죠. 이 중 BGF푸드는 삼각김밥·샌드위치에 들어가는 재료를 1차 가공하는 시설(중앙집중조리시스템, CK)을 지난해 구축했는데요. 이 설비의 가동률을 얼마나 높이느냐, 이 부분이 앞으로 실적엔 관건이겠네요.   
 
결론적으로 6개월 뒤: 
'편의점 왕국' 일본과 비슷하게 가지 않을까요? 
이 기사는 6월 21일 발행된 앤츠랩 뉴스레터의 일부입니다. 건강한 주식 맛집, 앤츠랩을 뉴스레터로 받아보세요! https://maily.so/antslab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다른 기자들의 연재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