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국 홈트족 '폭풍구매' 100만원 넘는 거울의 정체는?

최근 중국 헬스 업계에서 화제가 되는 거울이 있다. 바로 '매직미러(魔镜)'다. 거울의 본래 기능에 더해 아름다운 몸매를 가꾸도록 운동 수행을 도와주는 기능을 더한 것이 매직미러다.
 

100만원 넘는 가격에도 불티나듯 팔려 

 
'당신만을 위한 PT쌤'이라는 마케팅 카피로 매직미러 업체들은 소비자들을 유혹한다. 매직미러는 전원 플러그를 꽂으면 거울 상에 운동 수행 방법을 알려주는 녹화 영상이나 생방송 화면이 송출한다. 화면을 보면서 동작을 따라 하며 운동할 수 있다.
  
'자세 교정' 기능도 있다. 운동하는 사람이 동작이 틀릴 경우 거울 위에 달린 카메라가 이를 알려주고 자세를 교정할 수 있도록 안내한다.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실 단순히 생각하면 '거울'이라는 원래 기능에 더해 'PT(퍼스널 트레이닝)'라는 요소를 접목한 것에 불과한 도구임에도 그 가격은 절대 저렴하지 않다.
  
최근 중국 내에서 '핫한' 매직미러 브랜드 'Fiture'는 거울 한 대당 약 7800위안(약 136만원)의 고가에 가격이 형성되어 있다. 비싼 가격 때문에 "살 사람이 없을 것이다"라는 일반 소비자들의 예상과 달리, Fiture은 신제품 출시일 당일에만 톈마오(天猫) 등 다수 온라인쇼핑 플랫폼에서 3000대를 판매하며 1000만위안(약 17억원) 이상의 매출을 올렸다.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진출처=뎬상짜이센]

 

타깃 소비자는 '운동 초보자' 

 
현시점 매직미러의 타깃 소비자는 '운동 입문자'들, 그중에서도 '홈트족'들이다.
 
꾸준히 운동을 해왔던 고급자들에게는 사실 이 제품의 매력이 크지 않기 때문이다. 자신에게 맞는 운동방법들을 숙지하고 있는 이들에게는 이 상품이 매력적이지 않아서이다.
 
하지만 운동 초보자들의 경우 운동방법을 잘 모르기 때문에 헬스장을 가게 되면 퍼스널 트레이너들을 찾는다. 중국에서도 1회당 PT 비용은 저렴한 편이 아니기에, 운동 코칭을 받기 위해서 사람들은 수백만원의 비용을 지출한다. 이 지점에서 매직미러 업체들은 마케팅 포인트를 찾는다. 이들은 '당신만을 위한 1:1 퍼스널 트레이너', '반영구적으로 운동 코칭 가능'이라는 장점들을 어필해 소비자들의 지갑을 열었다.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업체마다 다르지만, 매직미러는 기기를 구매한 이후에도 '구독 형태'로 추가 수익을 창출하고 있기도 하다.
 
회원제를 운영하면서 매년 일정 구독료를 낸 소비자들은 추가적인 운동 프로그램과 서비스들을 받을 수 있다. 저가형 업체의 경우 회원제 요금이 한 달에 18위안(약 3300원) 수준이지만, 고가형 업체의 경우 1년에 약 1200위안(약 21만원) 수준으로 금액이 적지 않다.
 

저가형 제품군은 없을까? 

 
앞서 소개한 Fiture 제품들처럼 꼭 비싼 제품만 있는 것도 아니다. 현시점에서 매직미러를 만드는 업체들의 수는 10개 미만인데, 이들은 다 다른 제품 특징과 가격대를 놓고 시장에서 경쟁하고 있다. 가장 저렴한 'Fitmore'의 2499위안(약 44만원)부터 시작해서 앞서 언급한 'Fiture'의 7800위안(약 136만원)까지 가격대가 다양하다.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진출처=뎬상짜이센]

 
하지만 고가의 가격과는 달리 매직미러는 높은 제조원가 때문에 '생각보다 남는 것이 없다'고 업계 전문가들은 밝혔다. 전자상거래 플랫폼 뎬상짜이센(电商在线)에 따르면 7800위안짜리 매직미러 한 대의 제조원가는 약 5000위안(약 85만원) 수준이다.
  
이에 더해 광고비와 물류, 인건비 등을 합치게 되면 대당 약 10% 내외가 남을 만큼 마진율이 높지 않다는 것이 업계 전문가의 분석이다. 거울에 4K 스크린을 넣냐, 저가형 스크린을 넣냐 등에 따라서도 가격이 천차만별이지만, 전반적으로 제품 가격이 고가임에도 '박리다매식 사업'이라는 것이다.
 [사진출처=뎬상짜이센]

[사진출처=뎬상짜이센]

 

매직미러의 매출 상승 견인한 '홈트' 유행

 
그런데도 중국의 운동족들의 이 매직미러에 대한 관심은 나날이 뜨거워지고 있다. 소득수준의 상승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중국의 '운동 인구'는 2009년 3억7366만 명에서 2018년 4억798만 명으로 증가했다(첸잔산업연구원,前瞻产业研究院).  
 
지속적인 홈트의 유행도 매직미러 업체들의 매출 상승을 견인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했다. 매직미러 시장 자체가 커짐에 따라 제조업체 수 역시 늘 것으로 예상하기도 했다. 뎬상짜이센은 현재 매직미러 메이커가 10개 미만이지만, 올해 말까지 15개에서 20개 사이로 그 수가 늘 것으로 내다봤다.
 
차이나랩 허재원 에디터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