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킹하성' 김하성, 다저스 커쇼 상대로 솔로홈런

'킹(king)하성'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메이저리그(MLB) 최고 투수 클레이턴 커쇼(LA 다저스)를 상대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23일 커쇼를 상대로 홈런을 치고 방망이를 던지고 있는 김하성. [로이터=연합뉴스]

23일 커쇼를 상대로 홈런을 치고 방망이를 던지고 있는 김하성. [로이터=연합뉴스]

 
김하성은 23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다저스와 홈경기에서 팀이 2-0으로 앞선 5회 말 투수 블레이크 스넬 타석에 대타로 등장했다. 1사에서 김하성은 다저스 좌완 선발 커쇼에게 솔로 홈런을 뽑아냈다.
 
초구 포심 패스트볼을 흘려보낸 김하성은 2구째 커브에 헛스윙했다. 그러나 3구째 다시 커브(시속 119.5km)가 들어오자 이를 힘껏 퍼 올려 왼쪽 담장을 넘겼다. 시즌 5호 홈런이다. 샌디에이고 구단은 소셜미디어(SNS)에는 김하성의 홈런 치는 장면을 게재하면서 "왕에게 왕관을 주라(Give the King his crown)"라고 올렸다. 현지에선 김하성이 잘하자 김하성의 성(Kim) '김'을 '킹(King·왕)'으로 바꿔 킹하성으로 부른다.

샌디에이고는 다저스가 바짝 추격했지만 3-2로 승리해 6연승을 달렸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