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QR 체크인으로 예방접종 인증 서비스 도입…정부 “내달 12일 개통 목표”

전자출입명부(QR코드) 체크. 오종택 기자

전자출입명부(QR코드) 체크. 오종택 기자

 
다중이용시설 출입시 이용하는 QR코드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접종 이력까지 인증할 수 있는 서비스가 내달 도입된다.
 
22일 코로나19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은 참고자료를 통해 “현재 전자예방접종증명서를 ‘QR 체크인’에 추가하는 기능 개발을 각 플랫폼사에서 진행 중”이라며 “개통 목표 시기는 7월 12일이 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추진단은 “통합되면 기존 전자출입명부를 통해 예방접종자 간편인증도 가능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2차 접종이 필요한 백신 접종자의 경우 QR코드를 통해 접종 완료 여부만 알 수 있는 것이 아니라 각 회차별 접종 여부도 각각 확인할 수 있다.
 
정부는 예방접종증명서 허위 인증을 막기 위한 노력도 기울이고 있다.
 
김기남 추진단 접종기획반장은 브리핑에서 “현재 쿠브(COOV·코로나19 전자예방접종증명서 앱)에 다중이용시설 출입시 본인인증 QR코드라든지 예방접종증명서를 통합해 운영하고 있는데 QR코드의 캡처 등을 원천적으로 방지하는 부분은 휴대전화 운영체계에 따라 일부 도입이 돼 있고 그렇지 않은 부분에 대해서는 캡처 방지 기능 적용을 추진 중”이라며 “이 내용을 포함해 기술적으로 보완이 필요한 사항은 지속적으로 개선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