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기 오징어 우주로 보낸 NASA…"우주 비행사 면역체계 연구"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6월 11일 연구를 위해 아기 오징어들을 우주로 보냈다. AP=연합뉴스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6월 11일 연구를 위해 아기 오징어들을 우주로 보냈다. AP=연합뉴스

미국항공우주국(NASA)이 하와이에서 서식하는 말꼬리 아기 오징어 수십 마리를 우주로 보내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NASA는 하와이 대학의 케왈로 해양 연구소에서 키운 아기 오징어 수십 마리를 6월 초 국제 우주 정거장으로 보냈다.
 
제이미 포스터(Jamie Foster) NASA 수석 연구원은 "장거리 우주 비행이 말꼬리 오징어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연구 중"이라고 밝혔다.
 
포스터는 "우주 비행사가 우주에서 점점 더 많은 시간을 보내면 면역체계에 조절 장애가 생길 수 있다. 그들의 면역 체계는 박테리아를 쉽게 인식하지 못해 때때로 아플 때도 있다"며 "우주에서 오징어에게 일어나는 일들을 이해하면 우주 비행사가 직면한 건강상 문제를 해결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우주로 간 말꼬리 오징어들은 다 자라도 7.6cm 정도이며, 7월 지구로 돌아올 예정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