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한안전교육협회, 국민건강보험공단과 ‘공공 안전문화 확산’ 업무협약

대한안전교육협회(이하 협회, 회장 정성호)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이하 공단, 이사장 김용익)과 지속 가능한 안전경영시스템 확립과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업무협력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협약식은 지난 18일 대한안전교육협회 본사에서 진행되었다. 협회의 정성호 회장과 공단의 이태근 총무상임이사를 비롯한 양 기관의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향후 전반적인 안전문화 확산 기여를 위한 방안 검토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협약을 통해 근로자의 안전사고 제로화를 위한 안전개선 활동을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내년 중대재해처벌법 시행과 더불어 사회의 전반적인 관심 촉구를 위하여 지역사회 연계 및 협업 중심의 안전문화 개선을 위한 업무를 함께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이날 협회의 본사 3층에 위치한 안전체험관에서는 협회에서 자체 개발한 안전 체험 VR의 시연 및 체험관 내부 소개가 함께 진행되었다. 공단의 이태근 총무상임이사는 안전체험관을 둘러보고 협회 자체 개발의 안전 교육용 VR 콘텐츠를 직접 체험해보기도 했다. 이에 양 기관은 지속적인 ICT 기술 개발과 안전 노하우를 기반으로 더욱 혁신적인 안전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협회의 정성호 회장은 “공단과의 MOU 체결을 바탕으로 안전보건교육을 위한 다양한 법정의무교육 콘텐츠 및 솔루션 제공과 기술지원 등으로 양 기관의 상생 효과를 기대한다”라고 말하며,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을 도모하기 위한 VR(가상현실) 및 ICT(정보통신기술) 기반의 프로그램 및 체험형 시뮬레이터 적용 사업을 상호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협회는 정부에서 정식 인가받은 법정의무교육 기관으로 근로자를 위한 안전교육 및 안전체험관 구축, VR/AR을 통한 가상현실 안전교육 등을 자체 제작해 다양한 방법의 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이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협회 홈페이지 및 유선 연락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