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덴마크, 러시아 꺾고 극적 16강행…코펜하겐의 기적

러시아전 대승으로 16강행 진출을 확정지은 직후 환호하는 덴마크 선수단. [EPA=연합뉴스]

러시아전 대승으로 16강행 진출을 확정지은 직후 환호하는 덴마크 선수단. [EPA=연합뉴스]

 
‘코펜하겐의 기적’이라 부를 만한 드라마였다. 조별리그 탈락 위기에 내몰렸던 덴마크가 최종전에서 드라마 같은 대승을 이끌어내며 16강 진출 티켓을 거머쥐었다.
 
덴마크는 22일 덴마크 코펜하겐의 파르텐 스타디움에서 열린 러시아와 유럽축구연맹(UEFA) 유럽축구선수권대회 2020(유로 2020) B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4-1로 이겼다. 2패 후 1승을 거둔 덴마크는 러시아, 핀란드와 승점(3점)에서 동률을 이뤘지만, 골득실에서 앞서 조 2위로 16강행을 확정지었다.
 
덴마크는 전반 37분 담스고르의 중거리 슈팅으로 선제골을 뽑아냈다. 이어 후반 13분 포울센의 추가골로 스코어를 두 골 차로 벌렸다. 후반 25분 러시아의 주바에게 페널티킥으로 한 골을 내줬지만, 연속골을 추가하며 스코어를 세 골 차까지 벌렸다. 후반 34분 크리스텐센, 37분 메흘레가 잇달아 골맛을 봤다.
 
메흘레의 네 번째 골이 터진 직후 덴마크 선수들과 팬들이 함께 환호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메흘레의 네 번째 골이 터진 직후 덴마크 선수들과 팬들이 함께 환호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덴마크에는 ‘기적의 사나이’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있었다. 조별리그 1차전 핀란드전에서 경기 도중 심장마비로 쓰러진 그는 의료진의 긴급 구호 노력 덕분에 목숨을 건졌다. 에릭센은 기력을 회복한 뒤 제일 먼저 대표팀 동료들을 챙겼다. 러시아와 최종전을 앞둔 동료들을 방문해 “나를 위해 꼭 이겨달라”며 격려했다.
 
다득점 승리가 필요했던 덴마크는 에릭센의 격려 방문 이후 전의를 불태웠다. 경기 중 여러 차례 위기가 있었지만 힘을 모아 극복해냈고, 골 찬스마다 득점포를 터뜨리며 불가능할 것만 같던 다득점 승리를 이끌어냈다.  
 
코펜하겐의 기적을 일군 덴마크는 26일 개러스 베일이 이끄는 웨일스와 8강 진출을 놓고 외나무 다리 승부를 벌인다. 경기 장소는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요한 크루이프 아레나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

지면보다 빠른 뉴스

디지털에서만 만날 수 있는 중앙일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