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와이즈넛, 인공지능 기계독해 언어모델 ‘WISE LM’ 기술 시연 진행

▲ 17일 티맥스 R&D센터에서 와이즈넛이 기계독해 기술 시연을 하고있다.

▲ 17일 티맥스 R&D센터에서 와이즈넛이 기계독해 기술 시연을 하고있다.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전문기업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은 지난 17일 티맥스타워에서 열린 한국SW산업협회 산하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추진협의회 발족식에 참석하여 와이즈넛 기계독해(MRC, Machine Reading Comprehension) 언어모델을 선보였다.
 
본 행사는 김부겸 국무총리와 과기부∙중기부 장관, 기재1차관, 산업부차관 등 부처 관계자와 조준희 한국SW산업협회 회장,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 박대연 티맥스 회장, 이한주 베스핀글로벌 대표 등 민간 기업 및 업계 관계자가 참석하여, 현안조정회의 및 클라우드 소프트웨어 추진협의회, 그리고 국산 SW 제품 시연 시간을 가졌다.
 
특히, 와이즈넛은 이날 자사가 보유한 대표적인 국산 소프트웨어 제품으로 차세대 인공지능 기계독해 플랫폼 모델 ‘WISE LM’을 선보였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스포츠, 연예 면의 대표적인 뉴스 기사에 질문을 입력하면 인공지능이 질의 답변을 자동으로 추출해주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연을 맡은 이석원 AI사업본부장은 방대한 양의 지식 중 사용자가 필요한 정보를 손쉽게 추출할 수 있는 WISE LM을 소개하며 현장에서 높은 정확도와 빠른 응답시간으로 답변을 도출하여, 김부겸 국무총리 및 과기부, 중기부 등 관계 부처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WISE LM은 와이즈넛의 자체 언어분석 기술을 통해 대용량 양질의 말뭉치를 분석하고, 사전학습 언어모델 데이터 전처리 과정을 거쳐 기계독해, 개체명인식, 감정인식 등 다양한 언어처리를 높은 성능으로 수행할 수 있는 솔루션이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 부회장으로서, 국내 SW시장의 SaaS 시장 확대를 함께 도모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라며, “와이즈넛 역시 자사 AI 기술과 솔루션을 클라우드화하여 향후 소프트웨어 산업 성장을 함께 견인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와이즈넛은 AI 기계독해 언어모델을 포함하여 AI 챗봇 및 검색 등 자체 보유한 인공지능 융합 기술과 솔루션을 오는 23일(수) ~ 25일(금) 코엑스에서 진행되는 제10회 스마트테크코리아 2021에 참가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