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라건아 20점' 한국농구 필리핀에 2연패

한국농구대표팀 귀화선수 라건아가 필리핀을 상대로 골밑 공격을 하고 있다. [사진 대한농구협회]

한국농구대표팀 귀화선수 라건아가 필리핀을 상대로 골밑 공격을 하고 있다. [사진 대한농구협회]

 
한국남자농구대표팀이 아시아컵에서 필리핀에 2연패를 당했다.  

아시아 예선 4승2패로 마쳐

 
조상현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0일 필리핀에서 열린 2021 국제농구연맹(FIBA) 아시아컵 A조 최종 6차전에서 77-82로 패했다.  
 
한국은 지난 16일 필리핀에 78-81로 패한 데 이어 2번 연속 졌다. 이미 아시아컵 본선행을 확정한 한국은 예선을 A조 2위(4승2패)로 마쳤다. 필리핀은 6전 전승을 기록했다.  
 
한국은 4쿼터 막판 77-79에서 이대성(고양 오리온)이 U파울로 자유투와 공격권을 내줬다. 한국 입장에서는 석연 찮은 심판 판정이 아쉬웠다.   
 
귀화선수 라건아(전주 KCC)가 부상투혼을 불사르며 20점-13리바운드를 올렸다. 이현중(데이비슨대)은 3점슛 3개 포함 13점을 기록했다. 필리핀 드와이트 라모스(19점)을 막지 못했다.
 
한편 한국남자농구대표팀은 21일 도쿄올림픽 최종예선이 열리는 리투아니아로 이동한다. 다음달 1일부터 리투아니아, 베네수엘라를 상대한다.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