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송영길 美대사대리에 "얀센 백신 예약 마감…코로나 극복에 큰 도움"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대표실에서 로버트 랩슨 주한미국대사 대리를 접견하며 악수하고 있다. 뉴스1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 대표실에서 로버트 랩슨 주한미국대사 대리를 접견하며 악수하고 있다. 뉴스1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18일 로버트 랩슨 주한 미국 대사대리를 만나 "미국이 보낸 얀센 백신은 예약이 마감되면서 한국의 코로나19 극복에 큰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랩슨 대사대리를 만난 자리에서 "한미정상회담에서 양국은 백신 파트너십 구축, 미사일 주권 회복, 한반도 평화 동력 확보 등 역사에 길이 남을 성과를 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신속한 후속 조치를 통해 정상회담 성과가 실질적인 결과로 이어지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성 김 대북특별대표가 19일 방한하는 것과 관련해선 "그간 성과가 축적된 만큼 북한을 대화의 장으로 끌어내는 실효성 있는 방안이 모색되길 기대한다"며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재개를 위해 민주당도 적극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랩슨대사대리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유지를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성 김 대표가 방한하는 것"이라며 "양자 대화는 물론 일본을 포함한 다자대화도 이야기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