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5개 나라 향기를 담았다, 스웨거 10주년 기념 'SWG 컬렉션' 출시

남성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스웨거가 브랜드 10주년을 맞아 프리미엄 라인 “SWG Collection” (이하 SWG)를 런칭한다.
 
스웨거의 강점인 고급스럽고 유니크한 향기를 담은 프리미엄 라인으로 런칭한 SWG는 ‘향기와 함께 떠나는 여행의 기억’이라는 컨셉으로 매력적인 젠더리스 향을 담은 향수 5종을 가장 먼저 선보인다.
 
SWG 컬렉션 향수는 언택트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여행의 기억에서 시작되었다. 잊혀지지 않는 도시들에 대한 감성에 지역 코드를 부여하고 세계적인 영국의 프래그런스 하우스와 함께 기억의 잔향을 후각적으로 풀어냈다.
 
세계적인 향수 브랜드를 조향한 100년의 전통을 가진 Pickthall 가문 프래그런스 하우스와의 파트너쉽으로 향 개발 시 고가의 프리미엄 원료를 사용하였으며, 15%라는 높은 부향율로 여행의 기억을 오래 간직할 수 있는 향 지속성도 지니고 있다. 움직이는 체스 피스에서 영감을 받아 ‘여행하는 나’를 상징하는 모던한 바틀 디자인 또한 SWG 향수만의 아이코닉한 가치를 나타낸다.  
 
이렇게 탄생한 SWG 향수는 오드 더티, 파인 보일, 베티버 느와, 팜 스웨이드, 로제 가즘 5개의 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여행지에서의 향기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각 나라와 도시의 향이 담겨있다.
 
‘오드 더티’는 그림처럼 아름답지만 고독한 예술가를 떠올리는 포르투갈의 리스본을 표현했다. 기품 있는 우디향과 오래된 럼의 묵직한 첫 향 그리고 넛맥, 바닐라향의 스위트한 잔향이 특징이다.
 
‘파인 보일’은 생기 넘치면서 부드러운 베르가못과 스파이시함이 돋보이는 핑크 페퍼향이 스포티한 인상을 남긴다. 향에서 느껴지듯 활력 넘치는 트래커들의 파라다이스, 이탈리아 아말피에서 영감을 받았다.
 
‘베티버 느와’는 화려하고 반항적인 느낌의 뉴욕을 담았다. 톡 쏘는 듯한 페퍼와 클로브향, 섹시한 토바코향이 얽매여있지 않은 도시의 힙스터를 떠올리며 가장 중성적인 향을 지녔다.
 
‘팜 스웨이드’는 강렬한 스파이시함을 시작으로 샌달우드 본연의 향과 파우더리함이 은은하게 느껴진다. 예측할 수 없는 첫 향과 잔향의 조화는 비현실적인 그리스의 아테나를 떠올린다.
 
마지막으로 ‘로제 가즘’은 향긋한 플로럴 로즈와 우디향이 매혹적으로 다가온다. 부드럽지만 가장 강한 인상을 남길 수 있는 향으로 유럽의 나르시시스트 프랑스를 연상케 한다.
 
이번 SWG의 첫 번째 향수 컬렉션은 공식 온라인몰에서 만날 수 있으며, 직접 제품을 보고 향을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오프라인 팝업 행사도 계획 중이다. 또한 향수와 더불어 여성 향수 샤워젤, 핸드크림도 출시를 앞두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