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채영, 치정 로맨스 '욕망' 출연 확정...이지훈과 호흡 [공식]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사진=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채영이 하반기 새 드라마 '욕망'을 통해 이지훈과 호흡한다. 
 
오는 7월 5일 개국하는 채널 IHQ에서 첫 론칭하는 드라마 '욕망'은 성공, 복수, 아이, 사랑 등 각기 다른 욕망을 향해 폭주기관차처럼 달려가는 네 남녀의 본격 치정 로맨스릴러다.
 
한채영은 극 중 뛰어난 능력과 불타는 욕망을 지닌 한채린 역을 맡았다. 한채린은 재력과 미모를 겸비한 뷰티 회사 CEO로, 우연히 마음에 들어온 남자를 갖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물. 2019년 드라마 '신과의 약속' 이후 2년 6개월여 만에 드라마로 복귀하는 한채영이 탁월한 사업 수완을 자랑하지만 사랑 앞에서는 불나방처럼 뛰어드는 욕망의 소유자를 어떻게 표현해낼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편 '욕망'은 '발리에서 생긴 일', '쩐의 전쟁', '달이 뜨는 강' 등을 제작한 드라마 제작 명가 빅토리콘텐츠와 IHQ의 업무협약을 통해 제작되는 치정 로맨스릴러 드라마다. '비켜라 운명아', '뻐꾸기 둥지' 등을 연출한 곽기원 감독과 '비켜라 운명아'를 집필한 박계형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하반기 방송을 목표로 제작에 본격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홍신익 디지털뉴스팀 기자 hong.shini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