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文, 스페인 국빈방문…황금열쇠 선물에 "코로나 극복 문 열자"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5일(현지시각) 스페인 마드리드 왕궁에서 열린 국빈만찬 시작에 앞서 펠리페 6세 국왕 내외와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15일(현지시각) 스페인 마드리드 왕궁에서 열린 국빈만찬 시작에 앞서 펠리페 6세 국왕 내외와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스페인을 국빈방문하는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오후(현지시간) 수도 마드리드에 도착해 2박 3일간의 일정을 시작했다. 
 
스페인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뒤 처음으로 문 대통령을 국빈으로 맞은 만큼 크게 환대했고, 문 대통령도 스페인어로 "무챠스 그라시아스"(Muchasgracias, 대단히 감사하다)를 외치며 화답했다.
 
문 대통령은 첫 일정으로 마드리드 왕궁 행사장에서 열린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주최의 환영식에 참석했다. 문 대통령과 펠리페6세 국왕 부부는 함께 애국가와 스페인 국가를 연구하는 군악대를 지켜봤다. 연주 중엔 예포 21발이 발사됐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양국은 유라시아 대륙의 양 끝에 위치해 있지만 활발한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며 "한국에서는 음식·의류 등을 통해 스페인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다. 스페인에서도 K팝, 한국영화가 인기를 끌고, 한국어를 배우려는 사람이 많아지고 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펠리페 6세 국왕은 코로나19 초기 방역분야 협력 지원에 감사 인사를 한 뒤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 문 대통령의 바르셀로나 경제인협회 연례포럼 참석이 긍정적인 메시지가 될 것"이라며 "저녁 국빈만찬에 최대 규모의 스페인 경제인들이 참석하는데, 한국에 대한 관심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펠리페 6세 국왕 내외에게 무궁화대훈장을 수여했고, 펠리페 6세 국왕은 문 대통령에 최고국민훈장, 김정숙 여사에 국민훈장 대십자장을 각각 수여했다.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해 호세 루이스 마르티네즈-알메이다 시장으로부터 행운의 열쇠를 선물받고 있다. 연합뉴스

스페인을 국빈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스페인 마드리드 시청을 방문해 호세 루이스 마르티네즈-알메이다 시장으로부터 행운의 열쇠를 선물받고 있다. 연합뉴스

 
이어 문 대통령은 수도 마드리드의 시청을 방문했다. 알메이다 마드리드 시장은 "한국의 사례를 보며 코로나에 신속한 대응이 중요하다는 것을 배웠다"며 "판문점 선언도 국제사회의 역사적 선례"라고 평가했다. 
 
특히 문 대통령에게 황금열쇠를 전달하며 "마드리드시의 문이 언제든 열려 있음을 뜻한다"며 교류 확대를 청했다. 문 대통령은 "이 행운의 열쇠가 대한민국과 한반도에 큰 행운 가져다줄 것이라고 믿는다"며 "이 열쇠로 코로나 극복의 문을 열겠다"고 답했다.
 
문 대통령은 방문 첫째 날의 마지막 일정으로 펠리페 6세 국왕 내외 주최 국빈만찬에 참석해 "앙국은 서로 닮았다"며 "양국 국민은 권위주의 시대를 극복하고 경제발전과 민주화를 이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70년 이상 이어진 우정이 지난해 코로나 상황 이후 더욱 긴밀한 협력으로 이어졌다"며 "한국은 코로나 초기 적도 기니에 고립된 한국 국민들의 귀환을 도와준 스페인을 잊지 않고 있다. 한국이 스페인에 제공한 신속진단키트도 우정의 상징"이라고 덧붙였다.
 
또 양국 협력 과제 등을 말하며 "2019년 8200여명의 한국 순례자가 산티아고 순례길 걸었다. 양국이 앞으로 함께 걸어갈 새로운 70년도 서로에게 행운을 주는 '부엔 까미노'(순례길에서 행운을 빌어주며 나누는 인사말)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끝으로 잔을 들고 "샬룻(salud·건배)! 무챠스 그라시아스!"라고 외치며 건배 제의를 했다.
 
고석현 기자, 마드리드=공동취재단 ko.suk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