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구 시내 한복판서 자해 소동 벌인 70대, 경찰에 붙잡혀

경찰 로고. 뉴스1

경찰 로고. 뉴스1

대구 시내 한복판에서 흉기로 자해 소동을 벌인 7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14일 대구 중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40분께 대구 중구 동성로 소재 한 백화점 앞에서 70대 남성 A씨가 소지하고 있던 흉기로 머리 부분을 자해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A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문재인 대통령 등 정부를 비방하는 내용의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하다가 소동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병원으로 인계했다. 경찰은 별도로 A씨를 입건하지 않고, 당시 상황과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나운채·김정석 기자 na.uncha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