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울 반포 철거현장 구조물 붕괴… 인명피해 없어

서울 반포 구조물 붕괴 현장. 독자제공. 연합뉴스

서울 반포 구조물 붕괴 현장. 독자제공. 연합뉴스

서울 서초구 반포에서 철거 현장 비계가 쓰러지는 사고가 났다. 인명피해는 없다.  

 
11일 오전 1시 55분께 서울 서초구 반포동의 쉐라톤 팔레스호텔 철거 현장에서 시스템 비계(높은 곳에서 작업할 수 있도록 설치하는 일체형 작업발판)가 인근 아파트 주차장 쪽으로 쓰러졌다.
 
현장 주변 사람이 없어 인명 피해는 없었다. 비계가 넘어지면서 10m 높이 가림막 일부가 파손됐다. 그 외에 다른 재산 피해는 없었다.  
 
현장 관계자는 "바람이 많이 불어서 비계가 쓰러진 것 같다"고 출동한 소방대원에게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