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엔하이픈, 2개 앨범으로 누적 100만장 달성

빌리프랩

빌리프랩

그룹 ENHYPEN(엔하이픈)이 데뷔 후 발매한 두 장의 앨범으로 누적 판매량 100만 장을 달성했다.
 

10일 가온차트 발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기준 ENHYPEN이 작년 11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 앨범 ‘BORDER : DAY ONE’은 총 46만 4,232장, 지난 4월 발표한 두 번째 미니 앨범 ‘BORDER : CARNIVAL’은 총 62만 2,621장 팔려 합계 약 109만장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했다. 데뷔 약 7개월 만의 성과다.
 
데뷔 앨범 ‘BORDER : DAY ONE’이 가온차트 기준 발매일 단 하루에 총 31만 8,528장 팔려 ENHYPEN은 2020년 데뷔 그룹의 앨범(단일 앨범 기준) 판매량으로 최고 기록을 세운 바 있다. 이들은 ‘BORDER : CARNIVAL’로는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 18위로 진입, 올해 나온 K-팝 아티스트 앨범 가운데 최고 성적을 달성하고 2주 연속 차트인한 데 이어,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는 2주 연속 주간 음반 차트 1위에 오르기도 했다.
 
ENHYPEN은 다음달 6일 일본에서 데뷔 싱글 ‘BORDER : 儚い’(보더 : 하카나이)를 발표하고, 같은 달 13일에는 온라인 쇼케이스를 개최하는 등 본격적인 현지 공략에 나선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