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초등학교 '차량 난동' 40대 체포…테이저건으로 제압



[앵커]



잠시 오늘(7일) 사건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차로 서울 강서구의 한 초등학교에 난입한 40대 남성이 붙잡혔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김지성 기자를 연결합니다. 지금 서 있는 곳이 정확히 어딥니까?



[기자]



제가 서 있는 곳은 남성이 차로 난입한 뒤에 다시 빠져나가려 했던 초등학교의 옆문입니다.



오전 9시 30분쯤 음주 운전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했을 때는 차가 이 계단에 걸려 있었습니다.



[앵커]



경찰을 피해서 도주를 했고 경찰관들도 다쳤다고 하는데 어떤 상황이었습니까?



[기자]



경찰관이 남성에게 차에서 내려달라고 하자 도주가 시작됐습니다.



영상을 보시면요. 경찰관들의 요청에도 남성은 차로 도주를 했고 그 뒤를 경찰관들과 학교 보안관이 쫓아갔습니다.



주변 교회 주차장에 들어가 앞길이 막힌 상태에서도 차에서 내리라는 경찰관의 통보에 응하지 않았습니다.



차로 후진을 하면서 순찰차까지 들이받고 또 교회 벽까지도 연이어 들이받기도 했습니다.



결국 경찰관들은 테이저건까지 동원해 이 남성을 체포했습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의 얘기입니다.



[현장 출동 경찰관 : 거의 뭐 정신이 횡설수설 언행이 그런 상태였죠. 나 죽으려고 하는데 왜 마음대로 못 죽냐 그런 소리를 하더라고.]



남성을 체포하는 과정에서 경찰관 3명이 다치기도 했습니다.



[앵커]]



남성이 이렇게 한 이유는 조사가 됐습니까?



[기자]



경찰은 차량 내부에서 흰 가루와 주사기 등 의심스런 물건을 발견한 걸로 파악됐습니다.



경찰은 마약을 투약한 걸로 의심하고 현재 해당 물품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 보냈습니다.

JTBC 핫클릭

충남 보령 섬마을·텃밭서 '양귀비' 키운 20명 적발 마약성 진통제 '펜타닐' 중독된 10대들…40여 명 적발 우편물에 '마약 샘플' 넣어 무작위 발송…대놓고 광고



Copyright by JTBC(https://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