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젠 진짜 키움의 간판' 이정후, KBO 5월 월간 MVP까지 수상

2021프로야구 KBO리그 키움히어로즈와 NC다이노스의 경기가 23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4회말 무사 이정후가 2루타를 치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고척=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1.05.23/

2021프로야구 KBO리그 키움히어로즈와 NC다이노스의 경기가 23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렸다. 4회말 무사 이정후가 2루타를 치고 세레머니를 하고 있다. 고척=김민규 기자 kim.mingyu@joongang.co.kr /2021.05.23/

 
키움 이정후(23)가 KBO리그 5월 월간 MVP(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KBO(한국야구위원회)는 '이정후가 기자단 투표  총 32표 중 18표(56.3%), 팬 투표 32만6702표 중 18만1714표(55.6%)로 총점 55.94점을 기록해 25.81점을 획득한 강백호(KT)를 제치고 데뷔 후 처음으로 월간 MVP를 수상하게 됐다'고 7일 밝혔다.
  
이정후는 5월 한 달 동안 타율 0.451(1위), 안타 37개(1위), 출루율 0.525(2위)를 비롯한 공격 대부분의 지표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22경기 중 12경기에서 멀티히트를 때려낼 정도로 고감도 타격감을 자랑했다. 5월 19일 대구 삼성전에선 개인 한 경기 최다 타점 타이인 5타점을 책임지기도 했다. 그의 활약에 힘입어 키움도 5월에만 14승(9패)을 따내며 상위권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히어로즈 선수가 KBO 월간 MVP에 뽑힌 건 2018년 8월 박병호 이후 약 3년 만이다. 팀 명을 키움으로 바꾼 뒤에는 이정후가 처음이다.
 
이정후에게는 상금 200만원과 함께 75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그뿐만 아니라 신한은행 후원으로 모교 휘문중학교에 그의 명의로 100만원의 기부금이 전달될 예정이다.
 
배중현 기자 bae.junghyun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