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정은, 당 정치국회의 주재…약 한달 만에 공개활동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 정치국 회의가 6월 4일 당 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회의를 사회하셨다″고 5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당 중앙위원회 제8기 제1차 정치국 회의가 6월 4일 당 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회의를 사회하셨다″고 5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노동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하며 약 한 달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조선중앙통신은 5일 "당 중앙위원회 제8기 1차 정치국 회의가 6월 4일 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진행됐다"며 "김정은 동지께서 회의를 사회하셨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의 공개 활동이 관영매체에 보도된 것은 지난달 7일 군인가족 예술소조원과 기념촬영 소식 이후 처음이다.
 
북한은 이날 회의에서 이달 상순에 당 중앙위 제8기 3차 전원회의를 소집하기로 했다.
 
통신은 "당 중앙위 8기 2차 전원회의에서 포치된 2021년도 당과 국가의 주요 정책 집행 실태를 중간 총화하고 경제사업과 인민생활에 절실한 현안들을 해결하는데 필요한 추가적인 국가적 대책을 수립하기 위해 당 중앙위 전원회의를 소집할 데 대한 문제를 주요 의정으로 토의했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회의에서 올 상반기 주요 정책과업의 부문별 집행 실태를 개괄분석하며 불리한 주관적, 객관적 환경 속에 도전과 제약이 많지만 "계획한 사업들이 전망성 있게 촉진되고 있다"고 긍정 평가를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이어 "지금 시점에서 당 중앙위 전원회의를 소집하고 상반년도 국가사업전반실태를 정확히 총화하여 편향적인 문제들을 제때에 바로잡기 위한 추가적인 대책을 강구하는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조성된 대내외 정세 하에서 당과 정부가 그 어느 때보다 막중한 사명과 책임을 거머쥐고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여야 한다"며 "현 국면에서 당의 영도적 역할을 비상히 높여 경제사업과 인민생활을 안정 향상시키기 위한 완강한 투쟁을 추동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당 중앙위 부서기구 개편 문제와 전원회의에서 제기할 안건에 대한 논의도 이뤄졌다. 통신은 "당 중앙위 정치국은 안건들에 대해 심도 있게 연구토의하고 상정된 의정들을 승인했다"고 전했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