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병역 논란' 석현준, 전 동료 챔스 우승 소식에 "축하해 형제!"

사진 = 석현준 SNS 캡쳐

사진 = 석현준 SNS 캡쳐

 
병역 기피 논란에 휩싸여있는 석현준(트루아)이 전 동료의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소식에 축하를 건넸다.
 
첼시 골키퍼 에두아르 멘디(29)는 30일 오전(한국시간) 포르투갈 포르투에서 열린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맨체스터 시티와의 결승전에 선발 출전해 골문을 완벽히 수호하며 팀의 1-0 승리에 기여, 첼시의 9년 만의 UCL 우승을 이끌었다.
 
이 소식에 예전 한솥밥을 먹었던 석현준도 축하를 건넸다.
 
석현준은 30일(한국시간) 개인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프랑스 스타드 드 랭스 시절 멘디를 포함한 팀 동료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린 뒤 "축하해 내 형제야 멋진 역사야!!"라는 글을 함께 게시했다.
 
2018년 8월부터 2020년 1월까지 스타드 드 랭스에서 뛰었던 석현준은 2019년 8월에 팀을 떠난 멘디와 1년간 한솥밥을 먹은 바 있다.
 
이후 프랑스 스타드 렌으로 이적한 멘디는 지난해 9월 첼시와 5년 계약을 맺었다.
 
한편 석현준은 지난 9일(한국시간) 소속팀 트루아가 우승을 차지하며 다음 시즌 프랑스 1부 리그로 승격이 확정되었다.
 
김도정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