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구미대 ‘제29회 가맛벌 랜선 축제’ 개최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는 28일 ‘제29회 가맛벌 랜선 축제’를 긍지관 강당에서 개최했다.  
 
언택트(비대면) 방식으로 열린 이번 축제는 코로나19로 부족했던 캠퍼스 생활의 만족도를 향상하고 소통과 공감의 문화를 통해 화합의 장을 마련한다는 취지이다.
 
축제는 학생들의 호응이 가장 뜨거운 학과 대항의 e-스포츠대회 경연으로 남성부 ‘리그오브 레전드’와 여성부 ‘카트라이더’로 나눠 진행됐고 장기자랑, 천무응원단 축하 공연, 제1회 총장배 전국 하이스쿨 치어리딩 대회 결선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됐다.
 
특히 교수들이 참여하는 ‘제자 사랑 랜선 골든벨’이 처음으로 열려 주목을 받았다. 이 행사는 골든벨 ‘넌센스’문제를 푸는 방식으로 25개 학과 30여 명의 교수가 대거 참여해 학생들의 응원을 받으며 축제의 의미를 더했다.  
 
행사를 주관한 박용현 구미대학교 대의원 의장은 “코로나19로 예전의 대학축제나 문화행사가  중지된 상황에서 온라인을 통해서라도 건전한 대학문화의 전통을 이어가고 활기있는 캠퍼스 생활을 학생들에게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정창주 총장은 “제한된 공간과 환경에서 학업을 수행해야 하는 학생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인성 함양은 물론 학업 역량을 높이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코로나19가 하루빨리 종식돼 우리 학생들이 캠퍼스에서 마음껏 열정과 낭만을 채워가길 소망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