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2021 공항철도 감성방송 문안 공모전 수상작 발표

17일 17시 공항철도 본사 3층 수송본부장실에서 노영기 수송본부장(오른쪽)과 최우수상 수상자 안혜영 대리(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7일 17시 공항철도 본사 3층 수송본부장실에서 노영기 수송본부장(오른쪽)과 최우수상 수상자 안혜영 대리(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공항철도(주)는 승객에게 힘이 되고 위로가 되고픈 공항철도 임직원의 마음을 담은 최고의 감성방송 창작문안을 찾기 위해 감성방송 문안 공모전을 개최하고 최우수작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고객에게 전하는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안혜영 대리 최우수상 수상

이번 공모전은 전직원을 대상으로 4월 12일부터 30일까지 접수를 받아 총 130명이 참여했으며, 1, 2차 평가를 통해 최우수상 1작품, 우수상 4작품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행복한 순간을 떠올리며 지금의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다함께 극복해보자는 고객에 대한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안혜영 대리의 ‘위로’가 수상했다.
 
다음으로 심현민 주임의 ‘인생의 길’, 진민희 대리의 ‘따뜻한 말 한마디의 힘’, 김대현 주임의 ‘특별한 일상’, 심승현 대리의 ‘행복이란’이 우수상을 받았다.
수상작들은 5월 18일부터 기관사의 감성방송을 통해 고객에게 전달되며 ‘기관사 방송문안집’에 수록되어 감성방송 서비스 품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항철도는 2013년부터 기관사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감성방송’을 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국민들에게 기관사의 음성으로 전해지는 감동과 희망의 메시지는 따뜻한 위로와 힘이 된다는 고객들의 칭찬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노영기 수송본부장은 “감성방송은 고객들이 공항철도를 이용하는 동안 편안하고 힐링되는 시간을 가지기를 바라는 기관사들의 마음이 담겨있다”며 “고객의 안전하고 편안한 공항철도 이용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항철도는 오는 6월 16일에 용유차량기지에서 공항철도 최고의 보이스를 선정하는 ‘2021 공항철도 기관사 안내방송 경진대회’을 개최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