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18일부터 2학기 대학생 국가장학금 신청…다음달 17일까지

2학기 대학생 국가장학금 신청이 18일부터 시작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18일 오전 9시부터 다음 달 17일 오후 6시까지 2021학년도 2학기 1차 국가장학금 신청을 받는다. 
 
2학기 국가장학금 신청 포스터. 교육부

2학기 국가장학금 신청 포스터. 교육부

 
이번 1차 신청 기간 대상은 재학생·신입생·편입생·재입학생·복학생 등 모든 대학생이다. 재학생의 경우 1차 때 신청하는 게 원칙이다. 재학생이 1차 신청을 놓치고 2차에 신청할 수 있는 방법이 있기는 하지만, 구제신청서를 써야 하고 횟수도 제한돼 있다(졸업 전까지 2회).
 

재학생은 1차 기간에 신청해야…“미리미리 신청하세요” 

국가장학금은 대학생의 등록금 부담 완화를 위해 ▷소득·재산조건과 ▷직전 학기 성적 조건을 충족한 학생에게 국가가 지원하는 소득연계형 장학금이다. 소득액과 재산의 소득환산액의 합이 4인 가구 기준으로 중위소득 200%(학자금 지원 8구간) 이하여야 하고, 지난 1학기 성적이 B학점 이상이어야 한다. 구간에 따라 일 년에 적게는 67만 5000원에서 많게는 52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기초‧차상위 계층 학생이라면 C 학점이어도 신청이 가능하고, 1~3구간 학생도 2회에 한해 C학점까지도 신청할 수 있다. 학업 환경이 다르다고 봐 기준을 완화했다. 직전 학기 성적이 없는 신입생·편입생·재입학생은 성적 기준을 적용하지 않아 소득·재산조건만 충족하면 신청할 수 있다.
 
신청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www.kosaf.go.kr) 또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한국장학재단’을 통해 할 수 있다. 접수 기간 중에는 24시간 언제나 신청할 수 있지만, 마감일(6월 17일)에는 오후 6시까지만 가능하다. 교육부는 이번 국가장학금 신청을 안내하며 “신청 마감일에는 신청자가 몰려 홈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 접속이 원활하지 않을 수 있으니 미리 신청하는 것이 좋다”고 했다.
 

가구원 정보제공동의 필수…2015년 이후 했다면 생략 가능 

신청 후에는 가구원 정보 제공 동의 및 서류 제출도 해야 한다. 최근 6년 내에(2015년 이후) 가구원 정보제공동의를 한 적이 있다면 안 해도 되지만, 그렇지 않다면 국가장학금 신청을 한 후 6월 21일 오후 6시까지 부모나 배우자에게 공동인증서를 가지고 재단 홈페이지에 들어가 정보제공 동의를 해달라고 해야 한다. 지원구간 심사를 할 때 학생 본인뿐 아니라 부모나 배우자(기혼인 경우)의 소득·재산·부채도 함께 고려하기 때문에, 이들의 동의가 필요하다.
 
다만 가구원이 해외에 있거나 나이가 많아서 공동인증서를 사용하기 어려워한다면, 서면으로 작성한 동의서를 ▷우편 ▷팩스 ▷방문(서울·경기·부산·대구·광주·대전·강원·전북·충북 센터)을 통해 내도록 해도 된다.
 
문현경 기자 moon.h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