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하성, 웨인라이트 상대로 시즌 2호포

 
샌디에이고 김하성 [AP=연합뉴스]

샌디에이고 김하성 [AP=연합뉴스]

 
메이저리그(MLB)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내야수 김하성(26)이 시즌 2호 홈런을 터트렸다.  
 
김하성은 16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 파크에서 열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홈 경기에 7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어 2-0으로 앞선 2회 말 1사 후 첫 타석에서 상대 에이스 애덤 웨인라이트를 상대로 좌월 솔로홈런을 작렬했다. 볼카운트 1B-2S까지 몰렸지만, 웨인라이트의 4구째 한가운데로 몰린 커브를 받아쳐 왼쪽 담장을 넘겼다. 지난달 11일 텍사스 레인저스전 이후 한 달 여 만에 나온 시즌 2호포다.  
 
이후 타석에선 침묵했다. 3회 무사 1루에서 유격수 플라이, 5회 무사 1루에서 유격수 병살타로 물러났다. 6회와 8회 타석에서는 연속 외야 플라이로 아웃됐다.  
 
김하성은 5타수 1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해 시즌 타율 0.195를 유지했다. 샌디에이고는 장단 17안타를 몰아쳐 13-3으로 크게 이겼다. 김광현의 팀 동료인 웨인라이트는 4이닝 동안 홈런 3방을 맞고 8피안타 3볼넷 2탈삼진 6실점으로 무너졌다.
 
배영은 기자 bae.younge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