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어, 똑같이 생겼네? 조국·추미애 공개한 스승의날 케이크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5일 공개했다가 지운 사진(왼쪽)과 같은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올린 사진. 페이스북 캡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5일 공개했다가 지운 사진(왼쪽)과 같은날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올린 사진. 페이스북 캡처

 
조국·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스승의 날’을 맞아 받은 케이크를 15일 공개했다.  
 
조 전 장관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학교로 돌아가지 못하고 있는 선생이 맞이하는 ‘스승의 날’입니다”라며 ‘스승의 날, 조국 스승님, 감사합니다’라고 적힌 3단 케이크 사진을 공개했다. 조 전 장관은 현재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추 전 장관도 이날 페이스북에 장문의 글을 쓴 뒤 “민생개혁과 검찰개혁을 응원해온 분들께서 딴지게시판을 통해 스승의날 특별히 소중하고 각별한 마음으로 꽃과 케이크, 떡을 보내주시니 잊지 않겠습니다. 사랑합니다. 존경합니다”라고 밝혔다.  
 
딴지일보는 친여 성향의 방송인 김어준씨가 주도해 만든 인터넷 매체다.  
 
추 전 장관의 케이크 또한 3단으로, 1단엔 빨간색으로 ‘스승의날’, 2단엔 검은색으로 자신의 이름, 3단엔 빨간색으로 ‘감사합니다’가 적혔다. 두 개 케이크의 모양과 스타일이 비슷한 걸로 봐서 같은 사람이 보낸 것으로 보인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