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중부지방에 호우 예비특보 발표…“호우 대처 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

태풍·호우 피해 예방을 위한 행동요령. [사진 행정안전부]

태풍·호우 피해 예방을 위한 행동요령. [사진 행정안전부]

 
수도권·강원남부·충청지역 등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호우 예비특보가 발표됨에 따라 15일 오후 7시를 기해 호우 대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단계 비상근무에 들어갔다.
 
행정안전부는 중대본 가동에 따라 집중호우에 대비해 인명피해 우려지역 등의 안전관리와 상황관리를 철저히 해 달라고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 당부했다.
 
특히 주말 나들이객들의 안전을 위해 국립공원, 산간계곡 야영장, 캠핑장, 등산로 등의 사전예찰과 통제를 강화하고 배수펌프장 점검·가동 준비, 둔치주차장·지하차도·세월교·하천변 산책로 사전통제, 공사현장 정비 등을 철저히 해 달라고 요청했다.
 
아울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접종센터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임시선별검사소 등 야외시설물을 고정 또는 철거하는 등 안전조치도 주문했다.
 
최복수 행안부 재난관리실장은 “일요일인 16일 새벽 짧은 시간 동안 국지적으로 강한 비가 예상된다”며 “집중호우에 따른 하천급류, 침수, 산사태 등으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외출을 자제하는 등 국민행동요령을 준수해 달라”고 말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