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내일 아침 나들이 못가요…천둥·번개 동반한 물폭탄 온다

[사진 기상청]

[사진 기상청]

 
15일 일부 남부 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내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중부지방에 강하고 많은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15일 밤에 중국 중부지방에서 저기압이 발달해 16일 새벽에 서해상, 낮에 중부지방을 지나 동해상으로 이동한다.
 
이에 따라 16일 새벽부터 오전 사이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특히 서울, 인천, 경기남부, 강원영서중남부, 충청북부에는 호우 예비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mm의 매우 강하고 많은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취약시간대인 새벽에 짧은 시간 동안 강하게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되는 만큼 중소하천의 산책로 침수, 도로침수, 배수로 역류 등에 대비해 비로 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